posted by Kwan's 2010. 5. 11. 21:59

지난주 목요일에 수진이와 서울극장에가서 블라인드 사이드라는 영화를 봤다. 미식축구에 관한 이야기였는데.. 조금 필이 우리가 꿈꾸는 기적 : 인빅터스와 약간 비슷하였다. 이 영화  처음에는 다소 무거움으로 시작을 한다. 하지만 가면 갈수록 관객이 영화에 몰입할수 있도록 만드는 영화이다. 처음에 좌절 부터 마지막에는 감동으로 이어지는 영화이다. 이 영화는 인종을 뛰어넘는 사랑이 젤 마음에 와닿았다. 양파 껍질을 벗겨내듯 전개가 이루어지며 그 아픔을 다시 사랑으로 덮어주는 영화이다!
이 영화에서 볼 점은 SJ와 주인공의 연관관계가 주목이 되며! 매우웃긴 스토리로 이어나간다!ㅋ
조금 더 말해주고 싶긴 하지만 이건 아직 미개봉작! 여기서 끝낸다. 이 영화는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이다... 마지막에는 실화의 사진과 모습이 나오는데 왜이렇게 똑같은지 웃음이 터졋다!

블라인드 사이드 꼭 개봉하면 보길 추천한다!

감독 : 존 리 행콕
배우 : 산드라 블록
러닝타임 : 약 2시간
평점 : ★★★★
개봉일 : 2010년 4월 15일 개봉
시사회 관람 날짜 : 2010년 4월 8일 오후 8:00 서울극장

다음 관람 예정 : 바운티 헌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Kwan's 2010. 5. 11. 21:57

이번 셔터 아일랜드도 나영이와 함께 보았다.

셔터아일랜드라는 영화는 항상 봐야지 봐야지 했는데. 못봤던영화이다. 각기다른 평에 재밌다는 사람도 재미없다는 사람도 상반되는영화이다. 이 영화의 또 다른 이슈는 디카프리오가 나온다는거~ 진짜 오랜만에 디카프리오를 스크린에서 만나니 옛날 연기력만 할까하는 생각도 났었다. 셔터 아일랜드는 배경음악만 뺀다면 모든게 완벽인 영화이다. 배경음악이 조금 거슬리뿐. 이야기가 진행 되면 진행할수록 생각을 하게 되는 영화이다. 디카프리오가 셔터아일랜드라는 수용소에 베일을 벗기면 벗길수록 점점 그 안으로 빠져드는것이다............ 그 이후는 결말이 나오기 때문에 이쯤에서 그만 둔다.

결말에 대한 이야기는 직접 영화관에서 보는것이 좋을거 같다!!!!!!

반전의 연속인 셔터 아일랜드 강추다!

 

제목 : 셔터 아일랜드
장르 : 드라마 , 미스터리 , 스릴러
감독 : 마틴 스콜세지
배우 :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러닝 타임 : 138분
개봉일 : 2010년 3월 18일 목요일
평점 : ★★★☆
관람 날짜 : 2010년 4월 6일 화요일 8시 10분
극장 : 영등포 CGV

다음영화 : 블라인드 사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Kwan's 2010. 5. 11. 21:52

이번 공기인형은 지난주 월요일에 영미누나와 함께 봤다!

딱 하루의 시사회 였던 만큼 인기도 구하기도 매우 어려웠지만 누나의 능력으로 같이 보게 되었다.

역시 첫 시작 부터 18세 관람가라 그런지 장면부터가 아주 달랐다.민망한 장면으로 시작하여 이야기가 전개 되기 시작했다.. 이번 공기인형은 배두나가 공기인형 역활로 나왓다.. 난 왜 이런영화를 찍었는지 이해가 가지않았다.. 너무 배두나가 아까웠다.. 뭐 어쨌든..배두나가 나와서 볼만했지만.. 예술 작품이라 그런지.. 진짜 흥미는없었다! 오히려 영화 중간에 쏭과 문자하는게 더 재밌을 정도였다..암튼 배두나가 과감히 상반신 노출이 나오는 장면은 진짜 충격적이었다..... 또한 마지막에 남자를 칼로 찌르는 모습을 보고 절대 눈을뜨고 못 볼 장면이었을 만큼 기억에 남는다... 그 이후에는 급 마무리지으려는 감독의 의지가 보였다! 볼거라고는 그 한 장면 밖에 기억에 새록새록하다! 아무튼 이 영화는 예술적인 분들은 좋아 할 영화지만 나같은 사람은 젤 안습적인 영화였다!

 

제목 : 공기인형
장르 : 판타지 , 로맨스 코미디
감독 : 고레에다 히로카즈
배우 : 배두나, 아라타
러닝 타임 : 116분
개봉일 : 2010년 4월 8일 목요일
평점 : ★
시사회 날짜 : 2010년 4월 5일 월요일 신촌 아트레온 9:00
다음 영화 : 셔터 아일랜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